민주주의 강의

[낙서장] 민주주의는 양날의 검인가?

최근 박근혜 대통령의 일탈(?) 행위와 미국 대선에서 대통령으로 당선된 트럼프를 보면서 민주주의에 대해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다수결에 의해 선출되었다고 해서 반드시 최선의 선택을 하는 것 같지는 않습니다. 특히 군중의 심리를 잘 파악하여 그 틈을 파고들어 군중의 마음을 사로잡아 지도자로 당선되는 것을 막을 수는 없는 것 같습니다. 히틀러도 압도적인 지지율로 당선되었다고 하니 지지율 = 정의나 올바른 가치를 반영하지 않는 것이 함정 같습니다.

위의 동영상에서 강사분의 말투나 태도가 참 마음에 들지 않지만 그 내용은 어느 정도 공감이 되는 부분이 있네요. 민주주의가 만병통치약 같지만 현재 시국은 오히려 양날의 칼이 되어 우리를 옥죄고 있는 형국 같습니다. 위의 영상에 나오는 분은 이현이라는 윤리 강사라고 하네요.

떠나시기 전에 아무 댓글(Comments)이라도 남겨두세요.
기부를 통해 이 블로그의 운영을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