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d Cracker의 잡다한 정보 모음

지난 1년간 달러화 대비 원화 환율 추이

2

꽤 오래 전에 해외에 장기간 출장을 가려고 달러화를 사 놓은 것이 있습니다.  하지만 일이 잘 안 풀려서 흐지부지 되었습니다. 이제 해외 갈 일이 없어서 얼마 되지 않지만 보유 중인 달러화를 팔려고 생각 중인데 달러화 대비 원화가 그리 높은 편이 아니네요.

지난 1년간 달러화 대비 원화 환율 추이

지난 3일 북한에서 제6차 핵실험을 한 후에 환율이 찔끔 올랐지만 다시 제자리 걸음입니다.

지난 1년 추이를 살펴보면 작년 12월 말에 1200원선까지 올랐다가 계속 내리막길이네요. 작년 달러화가 가장 올랐을 때 무슨 중요한 사건이 있었는지 살펴보니 별 사건은 없었네요. (작년 12월 28일 공정거래위원회가 특허권 남용과 관련하여 퀄컴에 1조 300억 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고 하네요. 퀄컴을 보면 은혜도 모르는 배은망덕한 기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기회가 있었을 때 삼성 같은 기업이 퀄컴을 인수했다면 좋았겠지만 앞날을 아무도 모르니…)

이번 핵실험은 굉장히 중요한 의미를 갖지만 사람들은 별 관심이 없는 듯 합니다. 북한이 ICBM에 핵무기를 장착하는 것은 사실상 시간 문제인 것 같습니다.

일본은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했을 때 대피하는 훈련을 실시하는 등 분주하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주위에 대피할 장소가 어디인지 알고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 같습니다. 저도 주위에 대피소가 있는지조차 모르니까요. 북한이 미사일을 쏘면 집에 가만히 있는 것이 상책 같기도 하고…

Related Posts

2 Comments
  1. Estoque says

    대부분 대피시설은 지하주차장 아니면 지하철로 되어있지만 위기 상황에 딱히 거기 들어가고 싶진 않을것 같습니다. ㅋㅋ

    1. Word says

      북한에서 미사일을 쏘면 지하실로, 화학 무기의 경우 높은 곳으로 이동하라고 하는데, 아파트의 경우 지하 주차장으로 대피하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