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와 아들

어렸을 때, 아니 젊었을 때 깨달았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대부분의 사람들이 너무 늦게 철이 드는 경향이 있는 것 같습니다. 부모가 되어 보면 어렸을 때 왜 부모님이 그런 말씀을 했는지 깨닫는 것 같습니다. 왜 그 당시에는 ‘잔소리’로 들렸을까요?

떠나시기 전에 아무 댓글(Comments)이라도 남겨주세요.